서울  °C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7월11일sat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제주도] 도민소통․협치실현․고효율체제로 전환 추진
도 1국1과․제주시 1과․서귀포시 1국2과․총정원 20명 감축안 의회 제출
등록날짜 [ 2020년06월30일 15시21분 ]

 

제주특별자치도는 ‘도민 소통’과 ‘의회와의 협치’, 그리고 ‘저비용 고효율체제로의 전환’ 등을 담은 ‘민선7기 후반기 행정조직 개편안’을 최종 확정하였다고 밝혔다.
 

앞서 제주도는 지난 29일 도조례규칙심의회를 열고 행정기구 설치조례, 사무위임 조례 개정조례안을 통과시켰다. 제주도는 이번 조례안을 오는 7월2일 제385회 임시회에 제출할 예정이다.
 

금번 제출되는 최종 조례안은 입법예고 기간중 의견수렴 결과를 반영하여. 도 본청은 15실국60과에서 14실국 59과로 △1국1과, 제주시 △1과, 서귀포시 △1국 2과가 감축되고. 공무원 정원은 6,164명에서 6,144명으로 20명 감축된다.
* (정원)△20명 : 3급 △1명, 4급 △2명, 5급 △10명, 6급 이하 △7명
- 도 △12명, 감사위원회 증3명, 제주시 △2명, 서귀포시 △9명

 

이는 ‘대국(大局), 대과(大課) 운영’을 위하여 유사․중복 기능 통합 등 기구를 통폐합하고, 국에는 4개 과 이상, 과에는 4개 팀 이상으로 하는 ‘저비용 고효율체제로의 전환’이라는 조직 운영의 원칙을 적용한 결과다.
 

특히 제주도는 도의회 문화관광위원회와 제주특별자치도관광협회의 의견을 존중하여 당초 통폐합 예정이었던 관광국을 현행 유지하기로 하였다.
 

제주도는 또 코로나19재난으로 인한 관광분야 질적 성장 및 위기 극복을 위해 보다 더 능동적인 대처가 필요하다는 도의회와 관광업계의 의견을 반영하여 향후 관광청 신설도 검토하기로 하였다.
 

제주도는 이와 함께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 등 해녀문화유산에 대한 체계적인 사후관리와 기반마련이 필요하다는 제주도어촌계장연합회와 제주도해녀협회의 의견을 반영하여 해녀문화유산과를 당분간 현행 유지하기로 하였다.
 

현대성 기획조정실장은 “입법예고이후 조직내부, 도민 등 각계각층의 의견을 반영하였으며, 앞으로 도민들에게 신뢰를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현 실장 또 “민선7기 후반 행정조직을 코로나19 국면의 위기 돌파와 이후 사회 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 가능한, 기술의 진화와 비대면 등의 트렌드를 반영한, 효율적인 조직으로 변모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올려 0 내려 0
송형섭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인천시]인천도시철도1호선 검단연장선 사업계획 승인 (2020-06-30 17:46:25)
[국무조정실]정 총리 “하반기에도 정책 최우선 ‘방역’…경제도 과제” (2020-06-30 15:15:27)
[세종시]100인의 아빠단“슬기...
[대전시]고강도 생활 속 거리두...
[인천시]시민 한분 한분이 방역...
[경기도]경기바다 청소선 ‘경...
[경기도]이재명 “조달청 독점...
[서울시]코인노래연습장 선별적...
[경북도] 21대 지역 국회의원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