맑음 서울 -5 °C
로그인 | 회원가입
11월30일wed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충남홍성군]이용록 군수 문화재청 방문, 문화재 현안 해결을 위한 발로 뛰는 행정
등록날짜 [ 2022년09월30일 21시00분 ]


 

천년역사도시 홍성의 이용록 군수가 문화재 현안 사업 해결을 위해 발 벗고 나섰다.

 

지난 29일 이 군수는 홍주읍성 복원과 의병기념관 건립, 매장문화재 발굴 등 문화재 현안 해결과 국비 확보를 위해 문화재청을 직접 방문하여 최응천 청장과 대화를 갖고 국비 확보 타당성과 사업추진 필요성을 집중 설명했다.

 

특히 이 군수가 사업추진에 강한 의지를 드러낸 홍주읍성 복원을 위하여 최우선으로 추진하는 성곽 원형복원 사업의 필요성과 북문지 동측 성벽 정비공사 및 토지·지장물 매입을 위한 국비 지원을 건의했고, 군의 251억 추가예산 투입계획과 내년도 추진계획을 설명하며 홍주읍성 복원에 적극적인 협조를 요청했다.

 

또한, 충청남도에서 건립하는 의병기념관과 관련하여 홍성군에 산재한 항일 유적 자료를 전시·기념할 공간의 필요성과 대한민국의병도시협의회 회원도시로써 항일 의병운동의 중심지인 홍성군을 설명하고, 의병기념관 건립을 위한 타당성 용역 국비를 건의했다.

 

군은 방문을 통해 홍주읍성 복원을 위한 당초 국비 지원액 14억원 보다 18억 증가한 32억을 확보했으며, 2002년에 설정된 홍성군 매장문화재 유존지역의 전면적 현행화와 문화재 보존의 필요성을 부각해, ‘2023년 매장문화재 유존지역 정보 고도화사업’에 필요한 국비 2억 3천만원을 확보하는 등 긍정적인 답변을 얻어냈다고 밝혔다.

 

이용록 홍성군수는 “홍성군은 김좌진 장군, 한용운 선사 등 역사적 인물을 배출한 고장이자, 경기도 평택에서 서천에 이르기까지 22개 군현을 관할한 역사의 숨결이 살아있는 도시이다.”라며 홍주읍성 복원을 중심으로 구도심에 역사문화 관광벨트 조성하여 군민께 되돌려드리겠다고 전했다.

 

한편, 홍성군은 홍주읍성 복원·정비를 위해 1,200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하여 역사관광 인프라를 구축하고 있으며, 오는 10월 1일부터는 임시주차장으로 방치됐던 읍성 내 공터(총 8,461㎡)에 여가문화 공간을 조성하고, 홍주천년 양반마을 전통음식체험공간 조성 공사도 지난 9월부터 본격적인 착공에 들어가 홍주읍성 복원·정비를 가시화하고 있다.

올려 0 내려 0
전근식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전북군산시] 오미크론 막는 동절기 개량백신 접종 (2022-09-30 21:11:30)
[광주광역시]10월4일부터 감염취약시설 대면면회, 외출·외박 허용 (2022-09-30 20:56:12)
[전라북도]생생한 현장의 목소...
[경상남도] 의료분야 대학 확대...
[경기부천시] 민선8기 공약실천...
[인천강화군]유천호 군수“ 농...
[인천강화군] 부근1·하도1지구...
[인천서구]올겨울도 안전하게…...
[인천서구] 노인∙노숙인 등 결...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